서울삼육중학교


홈페이지 사용 안내

컨텐츠 바로가기 기능

로그인

로그인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팝업창이 열립니다.
인물탐구
홈페이지 현재위치입니다.

글읽기

제목
[일반] 소크라테스
이름
엄민섭
작성일
2018-10-15


1 


소크라테스(BC 470년 ~ BC 399년)
 

1.생애
    소크라테스는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와 함께 고대 그리스의 철학의 전성기를 이룩한 인물이다. 소크라테스의 생애를 추정할 수 있는 초창기 자료는 대부분 제자인 플라톤과 크세노폰에게서 나왔다.


   소크라테스는 기원전 469년경 아테네에서 조각가인 아버지 소프로니코스와 산파인 어머니 파이나레테 사이에서 태어났다.
    그는 남을 가르치는 일 즉, 철학적 토론에 매진했는데, 남루한 옷차림으로 광장을 거니는 그에게 다양한 계층의 제자들이 모여들었다고 한다.
    또한 강의를 통해 세속적인 명예와 부를 누렸던 소피스트와는 달리 소크라테스는 가르침의 대가로 돈을 받지 않았다.그는 자신보다 훨씬 나이가 어린 크산티페와 결혼하여 세 명의 자녀를 두었다.


    소크라테스는 말년에 정치적 문제에 휩쓸렸다.
   당시 아테네에는 기존 민주주의 세력과 스파르타의 법을 새로이 차용하고자 한 귀족주의 정파 간의 갈등이 지속되고 있었다.
   아테네가 펠로폰네소스전쟁에서 패배하자 귀족주의 세력이 힘을 얻었으나 다시 세를 회복한 민주주의 정권은 소크라테스를 귀족주의의 본보기로 처형하고자 했다.

   비록 현실정치에 직접 참여하지는 않았으나 그의 이론들은 민주주의를 비난하는 것처럼 보였고, 제자와 친구들 상당수가 귀족주의 편에 있었기 때문이다. 결국 소크라테스는 신성모독과 청년들을 현혹한다는 죄목으로 사형판결을 받았다.



 
2.업적
 
    소크라테스는 달변의 소유자였습니다. 그의 말솜씨는 아테네 제일을 자랑할만 했죠. 그는 소크라테스클럽이라는 것을 만들었었는데 그 당시 많은 청년들이 그를 따라 그 곳에서 공부를 했죠.

   소크라테스는 워낙 유명한 그의 명언인 "너를 알라"를 명제로 삼고 유능한, 그러니까 자신이 잘 모른다는 사실을 인지한 사람을 찾기 위해 아테네의 저명인사들을 찾으러다닙니다.
   그렇지만 그 사람들은 하나같이 자신이 매우 잘 안다고 생각하고 있었죠. 그럴 때마다 소크라테스는 그들에게 엄청난 면박을 가합니다. 덕분에 그는 사회적으로 저명한 적들을 만들게 됩니다. 그리고 때마침 아테네는 스파르타와의 전쟁에서 패배하고 맙니다.


    아테네의 지도자들은 전쟁의 책임을 질 희생양이 필요했죠. 사회적으로 파장을 일으킬만한 유명인사이면서 그들이 싫어하는 사람. 그게 소크라테스였습니다. 위에서 말씀드렸듯 그는 적이 많았거든요.
    그는 신을 유린하고 청소년들을 타락시켰다는 죄목으로 기소되어 사형을 언도받습니다. 그 때의 아테네는 이미 중우정치의 길을 걷고 있었기 때문이죠.


    결국 그는 독배를 마시고 생을 마감합니다. 사실 소크라테스는 독배를 마시기 전에 그를 기소했던 3인으로부터 네 의지를 꺾으라는 말을 듣습니다. 물론 그들의 말을 들으면 살 수 있었죠. 하지만 고집불통인 소크라테스는 그 말을 듣지 않고 죽어버렸다.자연법론자인 소크라테스는 죽어가면서 가장 강력하게 법에 저항한 셈이었죠.



   역설의 미학이랄까요. 그가 아마 최초의 자연법론자가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그는 책을 쓴 적이 없습니다. 그의 철학은 그의 제자인 플라톤에 의해 쓰여지게 되죠. 


   소크라테스의 큰 업적은 소크라테스,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로 이어지는 이성에 의한 사유를 중요시하는 제자들을 양성했다는 점입니다. 셋 다 굉장히 저명한 학자로 그 영향력은 현재에도 굉장합니다.




서울삼육중학교가 창작한 [일반] 소크라테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다음글
갈릴레오 갈릴레이
/ 엄민섭
갈릴레오 갈릴레이1.생애 갈릴레오 갈릴레이는 이탈리아의 천문학자, 물리학자, 수학자이다. 이탈리아 피사에서 태어나 피렌체 교외의 바론브로사수도원 부속학교에서 초등교육을 마치고, 피사대학 의학부에 입학하였는데, 3년을 다닌 후 그 후 피사대학을 중퇴하고 피렌체로 갔다. 거기서 아버지의 친구이자 토스카나 궁정..
이전글
앨런 튜링
/ 엄민섭
인류를 구한 천재를 버린 세상 애플의 로고는 ‘한 입 베어 먹은 사과’죠? 고(故) 스티브 잡스가 컴퓨터를 만든 수학천재 엘런 튜링의 흔적을 기린 것이라고 합니다. 1954년 오늘(6월 7일)은 영화 ''''''''''''''''''''''''''''''''''''''''''''''''''''''''''''''''''''''''''''''''''''''''''''''''''''''''''''''''''''..

퀵메뉴

퀵메뉴
  • 글씨크기 크게
  • 글씨크기 원래대로
  • 글씨크기 작게
top으로 가기